세상일은 알고보면 바쁜것도 없습디다

서각 초대작가

전체 글 187

당신은 꽃입니다

기억의 한편처럼 버드나무에 푸른 생기가 돋아나고 순서마저 잊지않고 찾아온 꽃들이여 ! 사랑이여 !! 일제히 북쪽을 향하여 손 흔드는 북향화 목련꽃 사실 이 풀꽃들은 冬至가 지나면서 우윳빛 뿌리들이 키워왔다 버닝기로 그려 본 꽃 이야기 ᆢ 💕 가난한 삶에도 마음의 문을 닫지 않으면 봄 소식처럼 꽃들은 찾아갑니다 사실 동지가 지나면서 조금씩 해가 길어 지듯이 땅밑에 뿌리들은 꽃 피울 준비를 합니다 세상살이가 힘이 든다고 불행은 나만의 것인가 한탄을 하며 마음의 문을 닫았더니 뒤 따라오든 꽃바람 같은 행복은 어쩔줄을 몰라합니다 마음의 온도는 꽃의 온도 한계를 극복하고 이겨낼때 비로소 꽃이 되는겁니다

나의 이야기 2024.03.19

봄처녀 제오시네

春 봄은 계곡 어디쯤에 선가 얼음 깨무는듯한 상큼한 소리를 내든가 시퍼런 강물을 뛰어 넘거나 세상, 어디라도 찾아 간다 등나무 꽃을 그리고 다시 그리고 수 백장을 그리다가 보면 ᆢ 봄은 세가지 德을 가진다고 했지요 첫째는 生命이요 둘째는 希望이며 세째는 歡喜입니다 옛 사람들은 봄 바람을 향기로운 慧風이라 했고 여름 바람은 훈훈한 薰風이고 가을 바람은 금같이 귀한 金風이라 부르고 겨울 바람은 좋았든 날들을 잊고 오롯이 반성의 시간만 보내라고 고추보다 맵고 문풍지가 울부짖도록 냉정한 바람 朔風이라 불렀지요 벗님들이여 ! 봄은 환희의 계절입니다 삭풍을 이겨낸 향기로운 바람이 보내준 축복의 계절을 맞아 좋은 일들만 새싹 돋듯이 하소서 봄 처녀 제오시네 https://youtu.be/wF49q2DhvnA?si=M..

나의 이야기 2024.03.02